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어째 경찰의 조사결과 발표에 불안한 마음이 들었었다. 경남경찰청을 본부장으로하는 94명의 매머드급 수사본부는 결국 졸속수사로 망자의 죽음을 둘러싼 불필요한 의혹을 증폭시키는데 혁혁한 공로(?)를 세웠다. 슬픔으로 마음을 추스리기도 힘들 국민들을 혼란에 빠트렸다. 처음부터 경호한 상황의 당사자의 일방적 진술에 의존하는 수사가 스스로 자초한 일이다.

경찰이 무슨 이유에서 이런 무리한 졸속수사 결과를 발표했었는지 이유를 명확하게 밝혀야 한다. 지방경찰청의 성과주의가 만든 것일까, 아니면 또다른 무언가가 있는 것일까. 있다면 명명백백하게 밝혀져야 한다.

차라리 다른 이유는 없고, 경찰의 수사 능력 부족과 윗분에게 잘보이려는 성과주의가 빚은 참극이었으면 좋겠다. 그러면 불필요한 의혹은 최소한 없어지지 않겠는가.

이러고도 경찰이 또다시 '특혜조문'을 해서 또다른 물의를 빚었다.시민들이 봉하마을에서 약 2-3킬로 떨어진 곳에 차를 세우고 걸어 들어오는데 청장과 경찰간부 20여명이 빈소 코앞까지 차를 타고 온 것이다. 게다가 줄도 서지 않고 '세치기 조문'을 했다.

20여명이 넘는 경찰간부 중 어느누구도 그들의 모습이 슬픔에 잠긴 국민에게는 참으로 사려깊지 못한 경찰로 비치지 않을까 생각을 못하는가. '조문'앞에 이런 세치기니 특혜니 하는 말이 들어갈 수 있다는 생각을 왜 한번쯤 하지 않았을까. 아니 생각은 했는데 차마 말을 못하는 상황인걸까.
 
이 순간 여러그림이 오버랩이된다. 물러나는 순간까지 '용산참사'에 참으로 당당했던(?) 서울경찰청장, '갈등을 키우는 죽봉시범'을 하던 경찰총수 강희락 경찰청장, 전직 대통령의 너무나도 안타까운 죽음을 애도하려는 민의를 참으로 잽싸고 틀어막는 경찰, 대한문 근처를 둘러싼 전경버스로 아늑해하는 시민들도 있다는 말을 서슴없이 하는 경찰.

윗전의 심기를 살피는데만 골몰하는 경찰에게 따스한 시선을 보낼 국민은 없다. 그렇게해서 유지될 권력이 대체 얼마를 가겠는가? 이명박 시대 우리의 경찰들께서 다음에 또 무엇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죽봉시연하는 강희락 경찰청장<사진=연합뉴스>

.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115.stlouiscores.com BlogIcon ghd 2013.07.20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은 죽을걸 알면서도 살잖아 .사랑은 원래 유치한거에요

서울시가 서울광장 노제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국민장의위원회가 정하고 협조요청을 해온다면 광장 사용을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여전히 이 시각까지도 서울광장은 시민에게 열려있지 않다.

                                              <사진=기묘한 블로거>

민주당의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추모를 위한 사용요청에 대해 거부했던 서울시 대변인은 "정당행사 등 서울광장의 조성 목적에 부합하지 않는 행사는 불허한다는 원칙은 항상 지켰다" 고 밝혔다.

서울시는 민주당이 요청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시민추모를 위한 분향소 설치가 정당행사라고 생각하는지 묻고 싶다. 

광장이 누구의 것인가. 바로 서울시민의 것이 아닌가. 지금 광장의 진정한 주인인 서울시민은 당장 광장을 열라고 대한문 앞 좁은 공간에서 뜨거운 태양아래 눈물을 머금고 3-4시간을 줄서서 기다리며 말하고 있다. 도대체 전임 대통령의 비통한 마지막을 조금이라도 함께하고자 하는 시민들의 추모의 마음을 표현할 수 있도록 여는 일보다 더 서울광장의 조성목적에 맞는 것이 어디에 있는가.

국민장의위원회가 광장사용을 요청하면 갑자기 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 관련된 행사가 서울광장 조성 목적에 부합이 되는 것인가. 참으로 궁색한 서울시는 당장 그 앞뒤가 맞지 않는 요설을 그만두어라.

국민을 무시하고 멀리하던 이명박 정부가 지금 어떤 꼴이 되어가고 있는지, 오세훈 시장은 똑바로 직시해야 한다. 국민을 위한 정치가 아닌 누군가만을 위한 정치의 끝이 어디인지 국민들은 가슴속에 분명히 기억할 것이다.

서울시의 변명은 참으로 이명박스럽다. 진정 오세훈은 오명박이 되고 싶은가.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1130.saxbycoffer.com/oakleysunglasses.php BlogIcon Cheap Oakley sunglasses 2013.07.20 08: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를 기울여봐 가슴이 뛰는 소리가 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그 사람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


오늘만큼은 원인이 무엇인지도,
향후의 파장이 어떨지 이야기하지 말자.

누군가를 원망하는건 더더욱 하지말자.
 

비록 내일부터는 싸울지라도
오늘만큼은 분석도 원망도 하지말자

단지 믿기 어려운 이 사실에
그냥 슬퍼만하자

우리보다 휠씬 외롭고 힘들
사람들을 위해

말하고 싶은 걸 아끼자

얼마나 힘들었으면  그 좋아하는
책을 읽을 수도, 글을 쓸수도
없었다는 그를 위해...

감내하고 살아남기엔
너무 힘들었던 그를 위해...


비록 내일부터는 싸울지라도
오늘만큼은 우리의 대통령이었던
그를 추억만하자

그냥 슬퍼만하자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wanyou.tistory.com BlogIcon 환유 2009.05.23 16: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슬퍼만 하기에도 힘든데...
    조갑제씨는.. "서거"가 아닌 "자살"로 표현해야 한다고...떠들고 있네요.
    아... 이념이고 뭐고를 떠나서......그런 발언들..생각들은 정말 무섭습니다.

  2. Favicon of https://theplanb.tistory.com BlogIcon 플랜B 2009.05.23 2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하루라도 그런 이야기 서로 안했으면 합니다. 하루종일 가슴이 먹먹합니다. 오늘을 조용히 보냈으면 합니다.

  3. 참~쉽쪄이... 2009.05.25 14: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고만 서로 미워합시다~
    또 다른 어떤..희생을 바라시는건지..
    우리 국민들 정말...알면 알수록 짜증납니다~
    슬퍼할꺼면 슬퍼만하지..왜~조문가는사람들은 막고
    싸움하고 저지하고...그러니깐..경찰병력 세운거에요~
    차 치우라고만 하지말고..공포분위기 조성 고만해요..
    가신분을 생각해서라도 이성을 찾아야지..
    누가 누구에게 손가락질 할수있습니까..
    아무도 없어요..없써~
    서로 헐뜯고 죽이고 죽는 민족 만들꺼에요..
    나라망신 입니다~나라망신이에요...
    조문객들..다좋은데..조숙하고 성숙함을 보여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