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한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5.25 이명박식 예의,국민은 시위대일뿐인가? (5)

"당신을 잃고서야 비로소 당신의 소중함을 깨닫았습니다. 미안합니다."
"보고싶습니다."

보고싶다는 국민을 막으려고 그렇게 보다 신속하게 달려오셨습니까. 국민을 시위대로만 여기는 이것이 이명박식 예의입니까?









이명박 대통령 당신과 국민의 이 좁은 틈마져도 이젠 국민의 원성으로 메워지고 있습니다.

서울시가 추모행사는 허가 대상이 아니라는 해괴한 이유를 들어 민주당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추모행사를 위해 서울광장 사용허가를 불가 방침을 통보했다고 한다.  

관련글 :
오세훈은 당장 길을 열어라!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류재승 2009.05.25 13: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섭겟지요... 아니 무서울겁니다.... 얼마나 무섭겟습니까? 진심으로 추모 한다면서 쥐새끼들 하는 짓거리들이라는게 고작 경찰별력 투입과, 북한 2차 핵실험으로 여론 돌리기 시도 하는짃이.... 80년대 티브 방송 쇼쇼쇼를 보는듯하여,,, 영 ...시~~~~~벌..
    _목숨으로 신의를 지킨 바보같은 분을 추모하며_

  2. Favicon of https://savearth.tistory.com BlogIcon 그려 2009.05.25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캥기는 게 많은 정부만이 국민들이 모이는 게 두렵다.

  3. 이상호 2009.05.25 1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고보자 이명박

  4. 절대안정 2009.05.25 14: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로가 서로를 미워하고 죽이는짓...
    지금까지만으로도 충분합니다~
    손가락질 하는 나머지손은 바로 당신을
    가리키고 있다는거 기억하세요~

  5. 진정성 2009.05.25 17: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덕수궁 앞에 있다 보았고 핸펀으로 찍었더랬죠.
    처음엔 사실 그 앞에 버스가 들어서기전에 전경들이 버티고 서 있었거든요
    젊은 애들은 사실 저도 나서지 못하고 있었지만, 노인분 여남은 분이 전경을 밀면서 자리를 터달라고 외쳤습니다.
    그 와중에 그런 함성이 이게 이명박식 예의란다! 이 말에 한동안 분노했었고..
    결국 전경이 져주듯 빠져 나간 자리에 바로 버스가 밀어닥치더란 말입니다.
    그 사이 mbc취재차량이 보였고..
    사실 싸우고 싶지 않았습니다. 담배가 절로 당길만큼.. 전 여잡니다 여튼
    그 날만큼은 싸우고 싶지 않아서 싸우려해도 말렸을 겁니다.
    하루는 싸우지 말고 견뎌야할 듯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