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변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5.16 황석영이 변절한 걸까, 판단을 잘못한 걸까? (2)
                                                          <사진=한겨레>

황석영씨가 한겨레와 단독인터뷰를 했다. 이명박 대통령의 순방에 동반하고, 여러가지 발언으로 갑론을박이 벌어진 것에 본인도 적지않게 당황한 것으로 보인다.

가장 많은 평가인 변절론부터 시대착오적 인식, 코메디라는 평가까지, 원래 그런사람이었다는 평가절하도 등장했다. 노벨문화상을 위해 정부와의 우호적 협력이 필요했을 것이라는 현실론까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었다. 압권은 시대를 '추행'했다는 평가다.

그만큼 황석영이라는 인물이 문학과 살아온 삶의 궤적이 우리사회에 적지않은 메세지를 던져왔기 때문일거다.


갑자기 이런생각이 들었다. 우리가 언론에 나온 이야기가 정말 그 자체로 사실일까 한번쯤 생각을 했어야 하는 것은 아닌가. 거두절미하고 본인들에게 유리한 부분만을 발췌하는 언론의 속성을 사려깊게 보지않고 너무 급격하게 달아올라 평가한 것은 아닐까.

왜냐하면 한겨레 인터뷰에서 나는 최소한 변절이라는 이름으로 평가하는 것이 적절하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기 때문이다. 우리는 그동안 변절자라는 수많은 사람들의 모습을 보아왔다. 하지만 그들은 그런 사실에 당황하지도 않기때문에 잠을 설칠 이유도 없을 것이고, 자신의 경솔함에 대한 후회도 하지 않는다.

그래서 황석영 행보에 대한 평가는 변절이라기 보다는 자신이 가지는 영향력에 대한 경솔한 판단, 그와 함께 사시는 분의 표현처럼 메시아 콤플렉스에 기반한 낭만적 판단에 대한 비판 정도로 했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들었다. 그러한 경솔함과 낭만적 판단에 대해서는 나또한 쉽게 동의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 비판은 여전히 유효하다고 생각한다.
물론 이것도 한겨레와의 인터뷰가 전적으로 모든 것을 말해주는 것은 아니라는 전제하에서지만 말이다.


조금더 두고봐야 하겠지만, 우리 사회가 최소한 황석영을 둘러싼 논쟁에서만큼은 분명 변절이라는 용어와 그 인근의 용어들을 남발한 것은 분명하다. 

나는 그를 변명할 생각은 없다 다만, 내가보기에 그동안 우리주변에는 진정 변절한 사람들의 언사와 황석영의 언사는 분명 다르다는 판단이다. 그래서 변절이라기 보다는 판단의 실수라는 평가가 적절하다고 본다. 
이것도 물론 내 평가이긴 하지만....

황석영 한겨레 2009.5.16 단독 인터뷰 내용 중

“두 달 전까지만 해도 남북관계를 풀라고 촉구하는 선언에 서명했던 제가 ‘변신’을 한다는 게 말이 됩니까? 제가 변한다면 황석영의 문학 전체가 무너지는 건데 어떻게 제가 변하겠어요? 제 생각은 예나 지금이나 똑같습니다. 남과 북 사이에 화해와 협력이 와야 하고, 그러자면 정부의 협조를 끌어낼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맘 같아서는 지금이라도 다 접고 조용히 글 쓰는 일로 돌아갈까 싶기도 하다"

"인터넷을 찾아보고 잠이 안 와서 수면제 먹고 점심에야 깨어났다. 세상에 난리가 났더라. 이번에 따라간 게 가장 큰 실수였다는 심정이 들 정도다"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청해 2009.05.18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순방 동행발 기사만 보고서는 이 냥반 소설 경향처럼 혼자만의 세계로 주화입마의 경지로 빠져드나 했는데... 한겨레 인터뷰를 보고나니.. 순진한 건지... 나이 먹으니 사람이 좀 판단력이 흐려지는 건지.. 하더랍니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이 냥반 기대처럼 mb가 제대로 된 대북정책을 다시 만들기란 불가능해보인다는 겁니다. 본인의 의지든, 객관적인 정세가 그렇든... 그러니 황구라는 당분간의 죽 욕을 먹겠군요...

  2. Favicon of https://theplanb.tistory.com BlogIcon 플랜B 2009.05.18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보기에도 상당히 낭만적 태도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크게 뭔가를 하기는 어렵지 않을까하는 생각입니다. 변절이라는 코드로 읽는건 좀 과잉적이다 싶습니다. 그만큼 기대가 컷지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