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신흥종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2.09 '4대강교'라는 사이비 신흥종교의 등장
국회에서 4대강 예산과 관련해 논란이 뜨겁다. 이 논란이 탈출구가 잘 보이지 않는 이유는 맹목적 믿음에 입각한 추진측을 상대해야 하기 때문이다.

과학적 수치와 근거라는 객관에 대해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라는 왜라는 이유는 빠진 상태에서 확신에 찬 얼굴로 답변을 할 수 있는 경우는 믿음에 기반하지 않고는 도저히 나올 수 없다.

4대강 사업은 이제 사업의 합리성과 과학적 근거는 중요하지 않다. 꼭 추진해야 할 계시를 받은 사업일뿐이다. 정책이 아니라 맹목적 믿음에 기반한 사입이다. 물론 그 이면에는사업을 통해 이득을 얻게되는 다양한 이해관계가 그물망처럼 촘촘히 깔려 있다. 그래서 이해관계가 명확한 이들은 집요하다.

문제는 그 맹목적 믿음과 이해관계인들이 주가되어 국가가 해야할 정책과 사업을 결정할때 발생한다. 75%의 국민이 반대하는 여론도 중요하지 않고, 타당성을 결여해도 어떻게든 이것을 추진해야할 당위만이 그 자리를 차지한다. 절차도 중요하지 않고, 과정도 중요하지 않다. 오직 추진함으로써 그 의미가 획득되는 사업일뿐이다. 

황우석 사태는 맹목적 믿음이 국가 정책을 어떻게 혼돈으로 몰고갔는지, 그 결말의 끝을 목도한 적이 있다.

                  <4대강교와 싸우느라 고군분투하는 국토위 민주당 의원들=뉴시스>

"토론 종결하고 의결하고자 합니다. 이의 있습니까?"
"없습니다", "이의 있습니다"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지금 국회는 표결도 없이 가결이 선포될만큼 절차적 정의가 땅에 떨어져 있다.

지금 국회는 '4대강교'라는 신흥 사이비 종교와 싸우는 형국이다.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잘 될걸로 믿습니다"로 가름되는 이 신흥종교 세력과 어떻게 싸워야 할까. 맹목적 믿음과 어떻게 싸워야 할까?


 
Posted by 플랜B

댓글을 달아 주세요